5월 1일부터 'K패스' 시행 대중교통비 20~53% 환급

아주 반가운 소식입니다. 5월 1일부터 'K-패스' 시행으로 10개 카드사에서 전용카드 발급하여 월 15회 타면 대중 교통비 환급해준단고 합니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30일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중교통(시내, 마을버스, 지하철, 광역버스, GTX대상)을 이용할 경우 지출금액의 일정비율 (일반인 20%, 청년층 30%, 저소득층 53.3%)을 다음 달에 돌려받을 수 있는 K-패스를 시작한다고 밝혔습니다.

 

 

20240421085112_2015022_1200_1697.jpg

 

 

K-패스는 카드 발급과 함께 회원가입만 거치면 사용이 가능합니다. 신한, 하나, 우리, 현대, 삼성, BC, KB국민, NH농협, 이동의 즐거움, DGB유페이 등의 카드사에 신청하면 되고, 카드 발급 이후 K-패스 공식 앱과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가입 시, 카드번호를 등록하면 그 이후부터 탑승하는 대중교통 이용 실적에 따라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라면 추가 카드 발급이나 회원가입 없이 알뜰교통카드 앱과 홈페이지에서 회원 절차를 거치면 됩니다. 3월부터 사전 회원전환 절차를 진행해 29일 기준 약 80만 명이 전환을 완료했습니다. 회원 전환 완료 전까지 K-패스 혜택이 적용되지 않아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라면 반드시 회원 전환을 완료해야 합니다.

 

K-패스로 대중교통을 원 15회 이상 이용하는 만19세 이상 성인이라면, 월(매월1~말일) 최대 60회분에 해당하는 대중교통비의 20~53.3%를 적립해 다음달 환급받을 수 있습니다. 외국인 등록증을 발급받은 외국인도 K-패스 회원가입이 가능합니다.

 

월평균 7만 원을 지출하는 이용자라면, 일반인은 1만4000원, 청년은 2만1000원, 저소득층은 3만7000원을 절감하게 됩니다. K-패스 혜택 외에, 각 카드사별로 카드 이용실적에 따라 추가 혜택도 제공하고 있어 절감 효과는 이보다 더 높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K-패스는 또 국가와 지자체가 함께하는 사업으로, 현재 참여하는 지역은 7개 시.도 및 189개 시.군.구입니다. 인구 수가 적은 일부 지자체를 제외한 모든 지자체가 사업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대광위는 K-패스가 한국 대표 대중교통비 지원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지자체와 적극협력해 참여 지자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입니다.

 

그리고, 대광위는 경기도와 인천시 등과 협력해 K-패스를 이요하는 경기, 인천 주민에게 추가 혜택을 제공하는 K-패스-경기, K-패스 인천, 사업도 5월 1일부터 시행합니다. 경기의 경우 60회 초과 이용건도 무제한 지원하는 청년 범위를 (만 19세~34세)에서 만 19세-39세까지 확대합니다. 인천도 60회 초과 이요건도 무제한 지원하고 청년 범위를 경기도와 함께 39세까지 확대하는 한편 65세 이상은 10%를 추가 지원합니다.

 

대광위는 경기.인천 외에도 부산 등 다른 지자체와도 협력해 K-패스와 지자체 지원사업을 연계하는 지역맞춤형 K-패스 사업을 지속 발굴하여, 지원혜택을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합니다.

 

 


  1. 새로운 연구 결과 오메가3 보충제, 심장질환 및 뇌졸중 위험 증가

    Views8 file
    Read More
  2. 10만원 짜리를 5천원에 내놨다는 다이소 품절 대란 일으킨 그 제품 알아보자

    Views20 file
    Read More
  3. 5월 1일부터 'K패스' 시행 대중교통비 20~53% 환급

    Views26 file
    Read More
  4. 카카오페이 최대 7만원 할인 프로모션 진행중입니다.

    Views23 file
    Read More
  5. 성동구 반려견 순찰대 '호두' 화제가 되고 있는데 무슨일이?

    Views19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XE Login